한여름 누군가의 땀을 식혀주는 그늘이 되어주기도 하고

사랑하는 연인들의 서정적인 시 구절이 되기도 했던 잎들이

땅으로 향한 질주를 시작했습니다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누군가의 책갈피에 순정을 바치는 그 순간까지...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꾸미기_꾸미기_크기변환_청사인형전시 (8).JPG

List of Articles